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분쟁
link  코끼리아저씨   2022-05-13

유대교와 이슬람교 종교 대립의 무대가 팔레스타인이 된 것은 유대교가 현실적인 영토로 삼고 있는 곳이 이 지역외에도 없고, 또 이 땅에

3대 일신교의 공통 성지인 예루살렘이 있기 때문이다.

팔레스타인 분쟁의 원인을 캐보면 영토 문제에서 시작되었으며, 당초에는 결코 종교분쟁이 아니었다.

선주 팔레스타인의 절반이상이 유대인에게 강제로 빼앗긴 영토를, 또는 국제연합에서 선 주민 정착 구역으로 인정했음에도 불구하고

유대인이 점령한 구역을 돌려받으려는 데서 발생한 영토 분쟁이었다.

사실 선주 팔레스타인의 종교는 대부분 이슬람교이지만 그 중에는 기독교 신자도 섞여 있고, 팔레스타인 해방인민전선을 이끄는 하바슈

등은 그리스 정교도이다.

그 영토 분쟁이 서서히 유대 민족 대 아랍 민족이라는 민족 분쟁의 색채를 띠게 된 배경은 한마디로 유대 민족 국가인 이스라엘의 독선

때문이라고 할 수 있다.

이스라엘은 팔레스타인 난민에서 탄생한 팔레스타인 게릴라와 그 대표인 팔레스타인 해방기구(PLO)를 섬멸하기 위해 국외인 요르단과

시리아, 레바논까지 공격하고, 한편 국내에서는 예루살렘의 완전 독점을 노리고 이슬람교의 성역을 모욕하는 등 아랍 지역의 전 이슬람

교도를 적으로 돌리고 말았던 것이다.

팔레스타인인 측에 이슬람교의 전투 집단이라고 주장하는 '이슬람 원리주의 집단'이 가세하고 있다는 것이 이를 증명하고 있다.

싸움은 분명하게 유대교와 이슬람교라는 구도로 확대하고 말았다.













21세기 세계의 종교분쟁 (후쿠오카 마사유키)


















연관 키워드
짜장면의유래, 귀신, 양평, 가상화폐, 스케일링, 밥통, 심장, άλασ, 친환경페인트, 빗방울, 과보호, 냉면, 흑사병, 제작, 대통령, 논어, 펀슈머, 아인슈타인, nhn, 올림픽

Powered By 호가계부